News

News Board

News Board

  • MBK, 8조 실탄 장전…SJL·한앤컴은 몸집 키우기 2019.01.02
  • 2018년 인수·합병(M&A) 시장에서도 `대세` 사모투자펀드(PEF)는 많은 거래를 이끌어냈다. 이 가운데 국내 최대 PEF 운용사 MBK파트너스는 매도자로 나서 조원 단위의 포트폴리오 매각 작업을 잇달아 성사시킨 반면 인수 쪽에선 SJL파트너스와 한앤컴퍼니가 대규모 투자에 나서는 모습이다.  

    MORE 관련기사 보러가기